본문 바로가기

나의 작은글

옛 추억



어린시절 친구들과 놀던 기차길....

돌아 보면 아무런 걱정없던 그 시절.....

난 그런 시절이 좋습니다.

돌아보면 빛 바랜 사진이 되어버렸지만...

추억이란 단어에 묻혀...

늙을수 있슴을...

난 희망합니다.

그대가 있다는걸...

세상에 숨쉬는 모든 추억속에서

그대와의 시간을.....

그 시간들은 나의 추억이란 단어에 묻혀...

나의 기억에 자리잡고....

지워지지않는 단 하나의 펜이 되어버린 지금...

그리움이란 단어에 묻혀...

시간의 흐름을 잊은채..

간절히 원합니다.

내가 당신에게 보냈던 무수한 말들을

당신에게 향한 나의 말들을

메아리가 되어 돌아와도

난 원합니다.

비워져버린 나의 가슴을 다시 채워줄 당신을

난 간절히 원합니다.

사랑합니다.

그대가 이세상에 태어난것을

그대가 알고 있는 모든 아름다움을 사랑합니다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 -  leopardx

 

'나의 작은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가치.....  (0) 2011.04.11
잊혀짐이란...  (0) 2011.04.06
잊을수 없음에.. 사랑합니다.  (0) 2011.04.06
옛 추억  (0) 2011.04.06
마음  (0) 2011.04.06
심장  (0) 2011.04.06